SONY DSC

 

 

 

 

지나간 시간과 장소에, 우리는 다시 돌아갈 수 없다.

<homewhere>, 판넬 위에 양초 (Candles on Panel), 82.5 x 61 x 8, 2012

 

 

 

 

SONY DSC

 

 

 

SONY DSC

 

 

 

 

SONY DSC

 

 

SONY DSC

 

2012년 판화과 졸업전시 [PANN}, 홍익대학교 현대미술관